애액이 적은 그녀를 젖게 하는 법 4가지 > 매거진

본문 바로가기

회원메뉴

쇼핑몰 검색

애액이 적은 그녀를 젖게 하는 법 4가지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운영자
댓글 0건 조회 73회 작성일 22-03-10 19:12

본문

영화 [나인 하프 위크]
 
여성과 처음으로 섹스할 때는 스치는 것만으로 애액이 흘러내리는 이벤트는 거의 발생하지 않습니다. 서로에게 익숙하지 않기 때문에 엄청나게 긴장을 한 상태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남성들은 흔히 몇 가지의 정공법을 이용하여 여성의 긴장을 풀어주고 섹스에 임합니다.
 
생각보다 애액이 나오지 않아 당황스러울 때가 있습니다. 어느 정도 애무했으니 안쪽은 젖었겠지, 삽입해서 얼마간 흔들고 있으면 젖지 않을까 하는 생각으로 밀어 넣었는데, 자신도 그렇고 여성분도 당황하고 아픈 티가 역력히 드러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러한 일들을 예방하기 위한 그녀를 젖게 하는 4가지 방법을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1. 평소보다 긴 애무 시간
여성이 쉽게 젖을 수 없는 이유는 그날 만나 모텔로 함께 걸어 들어간 이 남자가 자신에게는 전혀 익숙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평소처럼 뻔하게 나오는 몸 상태를 기대할 수 없었던 거죠.
 
기본적으로 여성은 심리적 경계선(mental line)이 존재합니다. 이 라인을 남성이 침범해서 들어오게 되면 일단 몸 전체는 긴장할 수밖에 없는 거죠. 기본적인 방어태세를 갖추어야 질 나쁜 수컷의 성적 습격을 막아낼 수 있다는 동물적인 본능의 발현이라 보면 되겠습니다. 그래서 이 경계를 누그러뜨릴 수 있도록 남성은 단지 그녀를 장시간의 성적 애무를 통해 몸 전체의 혈류량을 증대시켜 긴장을 풀게 한다든지 또는 마사지를 통해 근육의 경직과 심리적인 요소를 풀어준다든지 하는 조치를 취해야 합니다.
 

2. 옷을 벗기지 않고 애무
의복은 신체의 방어수단이며, 심리적인 방패이기도 합니다. 옷을 입고 있는 동안은 스킨십 또한 일반적인 부분에 지나지 않을 거라는 선입견이 존재하기 때문에 여성과 한이불을 덮고 있더라도, 그녀의 옷 위로 쇄골 주위를 매만진다든지 목을 애무하는 행위는 긴장도를 빠르게 해소할 수 있습니다.
 

3. 키스
키스를 하게 되면 유대감을 높이는 옥시토신이라는 호르몬이 급증합니다. 키스의 고수를 만난다면 몸의 경직을 떠나서 새벽 등산길의 약수터처럼 새어 나오는 그녀의 애액을 맛볼 수 있을지도 모르죠.
 

4. 근육 컨트롤
이 방법은 주로 고수들이 사용하는 방법으로, 질 근육의 조절이 필요할 만큼 입구가 좁다거나 하는 여성들에 한해 쓰이는 방법입니다.
 
질 근육은 허벅지와 배, 등 근육에 연결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이들을 컨트롤할수 있는 요소들만 체크해주면 원하는 방향으로 질 근육을 조정할 수 있죠. 예를 들면, 턱을 위로 들게 되면 흉부의 긴장이 들어가게 되고, 질의 괄약근은 이완됩니다. 그렇다고 손으로 머리를 젖히려고 하지 말고, 이를테면 턱부터 목 부분까지 키스를 하게 되면 여성의 머리는 자동으로 위로 들리겠죠? 반대로 귀 뒤, 목 뒤쪽을 애무하게 되면 질 근육은 조여듭니다. 이런 부분들의 질, 괄약근 컨트롤을 익혀 자기 것으로 만들게 되면 고수의 반열에 올라갈 수 있는 기본적인 구성요소를 갖추게 될 것입니다.
 
레드홀릭스내에서 또는 각자 많은 만남을 가지고 섹스라이프를 즐기고 있을 우리 레홀러들이 알아두어야 할 기본적인 것은 스킬이 아닙니다. 섹스파트너를 위한 애정과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배려, 그리고 이 모든 것을 감당해나가는 열정이 기본입니다. 기본에 충실한 후에 서로를 위하여 더욱 노력한다면 더 행복하게 섹스할 수 있음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출처
본 내용은 섹스컨텐츠 미디어 레드홀릭스(www.redholics.com)에서 가져온 기사입니다. 공유 시 출처를 밝혀주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장바구니

오늘본상품

없음

위시리스트

  • 보관 내역이 없습니다.

sns 링크

쇼핑몰정보

회사명. 붐붐| 주소. 서울시 은평구 연서로 326, 201호| 사업자등록번호. 239-71-00350| 대표. 정경수| 전화. 02-6009-9149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2022-서울은평-0170호|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정경수
© 2022 REDCommerce. All Rights Reserved.